정보마당 > 생생정보 > 생생정보

생생정보

[유망] 일본 컬러렌즈 시장동향
작성자  전략기획팀 등록일  2018.01.08 조회수  58

[유망] 일본 컬러렌즈 시장동향
2018-01-05 조은진 일본 오사카무역관
    

- 2016년 컬러렌즈시장, 전년 대비 2.7% 증가한 295억 엔 기록 -

일본에서 컬러렌즈는 고도관리 의료기기로, 수입 승인을 받은 자만이 수입 가능 -  

 


상품명 및 HS Code

 

  ㅇ 상품명: 콘택트렌즈(HS Code 9001.30)

 

선정 사유

 

  2007년 전후에 한국 배우를 통해 일본에서 유행이 시작된 이후 시장은 지속 확대 추세

    - 컬러렌즈의 유행이 시작된 이후 10년이 지나 당시 주된 구매층이었던 10대 여성 소비자가 20대 후반까지 꾸준하게 구매 중
    - 10대만의 아이템이 아니라 폭넓은 세대가 착용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앞으로도 기대되는 시장임. 


일본 컬러렌즈시장


   2016년 컬러렌즈시장은 전년대비 2.7% 증가한 295억 엔으로 전체 콘택트렌즈시장의 약 13.9%를 차지

 

  시력 교정용 렌즈와 미용용 컬러렌즈로 구성된 전체 콘택트렌즈시장도 성장세
    - 2016년 시장규모는 전년 대비 2.8% 증가한 2134억 엔을 기록
    - 콘택트렌즈시장의 약 91%가 일회용(1day, 2week) 제품이며, 컬러렌즈의 일회용 비율도 77%로 높은 수준
    - 한국은 아직 일회용 렌즈보다는 One Month 렌즈를 주로 생산하고 있어, 일회용의 경우는 대만 기업의 점유율이 높아지고 있음. 

 

컬러렌즈 및 전체 콘택트렌즈 시장규모

(단위: 백만 엔)

구분 

2014년 

2015년 

2016년 

컬러렌즈 

24,427 

28,800 

29,580 

전체 콘택트렌즈 

199,530 

207,570 

213,480

자료원: 야노경제연구소

 

□ 일본의 콘택트렌즈 수입동향   


   전체 수입은 증가세

    - 콘택트렌즈(HS Code 9001.30)의 2016년 수입규모는 11억4979만 달러로 전년 대비 15.29% 확대됨.

    - 2017년 1~10월에도 수입은 지속 확대돼 전년 동기 대비 8.83% 증가한 10억5321만 달러가 수입됨. 

    - 최대 수입국은 전체 수입시장의 45.1%를 차지하는 아일랜드이며 그 뒤를 대만, 푸에르토리코가 잇고 있음.  

 

  대한 수입도 증가세

    - 2016년에는 전년 대비 24.86% 증가한 데 이어 2017년 1~10월에도 전년 동기 대비 13.28% 증가함.

    - 2016년 기준 연간 수입규모는 2604만 달러임.

    - 오랫 동안 한국에서 컬러렌즈를 수입해 온 Eldorado사에 따르면 일본에서 유통되는 한국산 콘택트렌즈는 대부분 컬러렌즈이기 때문에 HS Code 9001.30의 대한 수입은 사실상 컬러렌즈의 수입규모로 볼 수 있음.

 

일본 콘택트렌즈 수입추이(HS Code 9001.30 기준)

(단위: US$ 백만, %) 

순위

국가명

수입액

점유율

증감률

('17/'16)

2015

2016

2017.1~10.

2015

2016

2017.1~10.

-

전체

997.33

1,149.79

1,053.21

100

100

100

8.83

1

아일랜드

435.71

520.68

474.99

43.69

45.28

45.10

8.47

2

대만

174.50

202.64

193.63

17.5

17.62

18.39

14.09

3

푸에르토리코

113.48

127.71

120.16

11.38

11.11

11.41

6.33

4

영국

47.21

57.92

54.49

4.74

5.04

5.17

7.68

5

싱가포르

52.78

73.46

54.25

5.29

6.39

5.15

10.01

6

미국

84.84

68.40

54.16

8.51

5.95

5.14

3.52

7

독일

23.43

29.34

35.03

2.35

2.55

3.33

43.74

8

말레이시아

29.26

31.39

29.87

2.79

2.94

2.84

11.97

9

한국

20.86

26.04

24.91

2.09

2.27

2.37

13.28

10

인도네시아

15.07

11.72

11.68

1.51

1.02

1.11

16.60

자료원: World Trade Atlas

 

주요 경쟁기업 및 유통회사

 

  Sincere사 등 10여 개 기업이 주로 수입해 판매하고 있으며, 대만 기업의 경우 일본에 현지 법인이 진출해 있음.

    - 일본 컬러렌즈시장은 일본 국내에서도 소량 제조되고 있지만, 대부분 대만과 한국에서의 수입으로 구성돼 있음.

    - Seed, Eldorado, PIA 등은 인지도 높은 연애인을 광고모델로 채용해 시장 점유율을 높인 사례임. 

 

일본의 주요 컬러렌즈 취급 기업 및 브랜드  

기업명 

브랜드명

특징 

Sincere 

Fairy 외 다수 

 - 업계 최다 상품 수(17종류)를 자랑하는 기업

 - 브랜드 파워 및 상품 개발력 측면에서 앞선 기업으로 평가받음

Pegabision Japan 

- 

 - 대만 기업의 일본 법인

- 렌즈 제조기업으로 여러 브랜드의 컬러렌즈를 OEM으로 생산. Rohto제약에도 일회용 컬러렌즈를 납품 중 

Melly Sight 

BeeHeartB 외 

 - 미용 용품 종합 상사인 SHOBI의 자회사

 - 일본뿐 아니라 대만, 중국에서도 컬러렌즈 판매 중 

Seed 

Eye Coffret 

 - 콘택트렌즈 전문 제조기업

 - 2015년부터 남성용 컬러렌즈 판매 개시

 - 인지도 높은 연예인을 광고모델로 채용

Eldorado 

Candy Magic 

 - 인지도 높은 연예인을 광고 모델로 채용

 - 홍콩에서도 판매 중 

Destiny 

Fall in Eyez 

 - 일본 제조 

PIA 

Minette, tutti 

 - CF출연 연예인이나 혼혈 연예인을 광고 모델로 채용

 - 한국에서 수입 중 

BCN 

TeAmo 

 - 한국에서 컬러렌즈 수입 중 

AIRE 

Neo Sight 

 - 대만에서 수입 중 

aisei 

Re:DUA 

 - 대만, 한국에서 수입 중 

Rohto 

Aimable 

 - 미국, 대만에서 수입 중 

자료원: 각 기업 홈페이지

 

□ 유통구조


  ㅇ 렌즈 전문점 및 인터넷 판매가 주류

    - 마케팅회사인 Times Current 조사보고서(2017년 4월 조사) 따르면, 콘택트렌즈의 경우 소비자의 47.8%가 렌즈 전문점에서 구매하고 있으며, 32.7%는 인터넷으로 구매하고 있음.

    - 컬러렌즈 구매층은 10~20대 초반의 여성이 많은데, 카드 결제, 배송료 부담 등을 꺼려 실제 매장 판매가 인터넷 판매보다 7:3 정도 비율로 많은 상황임. 

    - 컬러렌즈는 시력 교정용 콘택트렌즈와 달리 패션 아이템으로 잡화점, 드럭스토어 등 젊은 층 소비자가 자주 가는 소매점에서 주로 판매되는 것이 특징

    - 최근에는 수입상(컬러렌즈는 의료기기로 문제 발생 시 회수 및 보상 등 책임을 져야 하기 때문에 수입하는 기업을 제조판매사라고 부름)이 따로 판매 회사를 만들어 인터넷을 통해 판매하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으며, 해외 제조사가 일본에 판매법인을 만들어 직접 판매하는 경우도 있음.

    - 제조는 해외(대만, 말레이시아, 한국)에서 하지만, 디자인 기획 및 광고는 일본에서 하는 경우가 대부분임. 동남아시아에서 제조되는 미용용 콘택트렌즈는 제조국 현지에서 판매되는 경우도 늘어나고 있음.

 

컬러렌즈의 유통경로

 external_image

자료원: Sincere 발표 자료, KOTRA 오사카무역관 자체 자료

  

관세율, 인증 절차 및 제도

 

  ㅇ WTO 협정 관세율은 무세이며, 통관 시 소비세 8%가 부가됨.

 

수입 관세율 

HS Code 

세율 

단위 

비고 

9001.30 

무세 

CIF 

 - 세관통관 시 (CIF+관세) × 8%의 소비세가 부과됨.

자료원: 일본 관세협회 '실행 관세율표 2017'

 

   컬러렌즈는 일본 후생노동성 의약품의료기기법의 적용을 받는 고도관리 의료기기(Class 3)에 해당

    - 따라서 해당 제품은 후생 노동대신의 승인을 받은 자만이 수입할 수 있음. 

    - 일본의 판매업체(대리점)는 고도 의료기기 판매 업무에 1년 이상 종사한 업체로, 재단법인 의료기기센터의 콘택트렌즈 판매 영업 관리자 강습회를 수료한 자이어야 함.

    - 해외 제조자도 일본 후생노동성에 공장 등록을 해야 하며 5년에 한번 갱신해야 함. 일반적으로 수입기업이 해외 제조기업 대신 의약품의료기기총합기구(PMDA)에 등록하는데 등록 시 필요한 서류는 신청 해외기업의 임원 이력, 제조 공장 책임자 이력, 부지 및 공장 도면 등임.

 

□ 활용 가능한 마케팅 방안

 

   현지 전시회 정보


전시회명

제31회 국제 안경전(第31回メガネ展, iOFT 2018)

전시 품목

안경, 안경렌즈, 콘택트렌즈, 검사기기, 보청기, 소모품 등

개최 국가 및 도시

일본, 도쿄(Tokyo Bigsight)

개최 주기

연간 1회

개최 기간(2018년)

20181022일()~24일()

개최 규모

참관객 1만4013, 참가기업 279개사(예정)

웹사이트

http://www.ioft.jp/

 

□ 시사점

 

  ㅇ 콘택트렌즈시장의 틈새품목인 컬러렌즈는 2007년 전후 한류 붐을 통해 일본에서도 유행하기 시작

    - 이후 한국의 컬러렌즈는 일본 소비자 사이에서 화장품과 함께 대표적 한류 제품 중 하나로 확고한 이미지를 구축했으며, 한국에서 수입도 증가세에 있음.

    - 특히 컬러렌즈는 모양을 넣는 과정이 복잡하고 불량률이 높아 대기업은 자체 생산을 별로 안하는 틈새시장임. 바이어에 따르면 의료기기 대기업인 존슨앤존슨도 컬러렌즈를 판매하지만 모양이 단순해 인기가 그다지 높지 않다고 함.  

 

  ㅇ 컬러렌즈시장에도 최근 새로운 소재 및 기술이 적용되는 추세이므로, 우리 기업도 이러한 흐름에 맞춰 소재 등을 개발함으로써 부가가치를 높이려는 노력이 필요함.  

    - 수입상인 C사에 따르면 최근에는 UV컷 렌즈, 블루라이트컷 렌즈 수요가 늘어나고 있음. 현재 일본에서 유통되는 블루라이트컷 렌즈는 주로 대만 제품이지만, 블루라이트 차단율이 20%밖에 안될 뿐 아니라 렌즈 자체가 노랗게 나오기 때문에 착용 시 눈이 노랗게 보일까봐 꺼리는 소비자도 있다고 함. 

    - 최근 한국 기업이 개발한 블루라이트컷 소재에 관심을 가지고 있는데, 아직 임상 실험도 하지 않은 상태이지만 기존 제품보다 차단율이 높아 기대가 된다고 함. 

    - 블루라이트 및 UV를 차단하는 소재를 통해 착용자의 눈을 보호함으로써 컬러렌즈의 부가가치를 제고할 수 있으므로, 이러한 신소재 개발을 통한 신시장 개척 노력이 요구됨. 

  

 

자료원: 야노 경제연구소, World Trade Atals, 바이어 인터뷰 등 KOTRA 오사카 무역관 종합

 


이전글▲ UAE(아랍에미리트) 안경 시장동향
다음글▼ 시력검사가 필요한 루마니아인들
목록